あけましておめでとうございますー!

|

뭔가 정신없던 2017년이 지나고 무술년이 왔다.

일본에서 새해를 맞이하는 만큼, 제목도 일본어로 새해 인사를 해봤다. 해외에서 맞이하는 첫 새해이기도하고, 뭔가 특별한 것을 하려고 했지만 늘 그랬던 것처럼 집에서 뒹굴뒹굴하기로 했다 (…) 작년 12월 30일에 예정에 없던 기묘한 모험(?)을 해서 그런가 연휴내내 골골하고 있다…

TOKYO BIG SIGHT

기묘한 모험이라 읽고 冬コミけ라고 쓴다

끝무렵 단체촬영하고 계시는 코스어분들

ユニコーンガンダム

어쨌든, 애니메이션이나 드라마에서 보면 일본의 신년은 신사에서 감주같은 걸 마시면서 오미쿠지를 뽑아서 새해의 운을 시험(?)하는걸 본 적이 있다. 집 근처에 조그마한 신사가 있긴 한데, 오늘 새벽 5시까지 열심히 놀면서 일본TV를 봐서 그런지 엄청 늦게 일어나 버렸다. 그래서 그냥 신년맞이 청소나 하면서 보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잘 부탁드린다는 인사를 전하며…

Comments